본문바로가기

세계기록유산

  • HOME
  •  >  
  • 유용정보
  •  >  
  • 세계기록유산

새마을운동 기록물 국가기록원 소장, 2013년 등재

새마을운동 기록물

  • 새마을운동은 1970년부터 시작된 범국민적인 지역사회 개발운동으로 근면·자조·협동을 기본정신으로 하여 국가발전을 촉진시키기 위해 진행되었다. 1960년대 경제개발계획으로 도시와 농촌 간의 소득격차가 현저히 벌어지면서 이를 해소하고자 한 것이 그 배경이다. 새마을운동은 정부의 지원으로 전국적으로 확대되었고 농촌개발사업에서 출발해 한국사회의 근대화 운동으로 발전하였다. 지붕개량, 주택개량, 농로개설, 마을도로확충, 하천정비, 전기화 사업 등과 함께 주민지도자를 훈련시켜 낙후된 농촌의 환경 개선과 자립정신을 주도했다. 이러한 농촌새마을운동으로 농가소득은 1970년 $825에서 1979년 $4,602로 급격히 향상하였고 이후 도시새마을운동으로까지 확산되었다.
  • 새마을운동 기록물은 1970년부터 1979년까지 새마을운동 과정에서 생산된 대통령 연설문, 친필원고 및 서명이 담긴 결재문서, 새마을사업지원·새마을 조직단체 설립 등의 행정부서의 새마을 사업 공문, 마을단위의 회의록·운영 규정과 같은 사업서류, 새마을지도자의 성공사례를 담은 원고와 편지·시민·단체·기업이 대통령과 정부에 보냈던 편지, 새마을지도자연수원이 생산한 새마을교재 및 관련 사진과 영상 등 약 2만 2000여건의 자료들이 포함된다. 이 기록은 빈곤퇴치와 마을환경 개선, 새마을정신의 개발, 농촌여성의 사회참여 확대, 주민들의 리더십 개발 등 농촌근대화 과정을 보여주는 종합적인 기록으로 평가받는다.
  • 오늘날 새마을 운동은 저개발국가에서 모범사례로 학습할 수 있는 자산으로 평가받으며 UN의 세계식량계획(WFP)과 아시아태평양경제사회이사회(UNESCAP) 등에서 빈곤퇴치모델로도 채택되었으며 중국에서는 새마을운동을 벤치마킹하여 ‘신촌운동(新村运动)’을 추진하였다. 18개 국가에서 157개의 새마을 사업이 전개되고 있으며 새마을운동으로 축적된 기록물들은 화보, 영상, 책자 등으로 제작되어 국제 교육과 교류 사업, 그리고 해외 새마을운동의 학습 자료로 활용되고 있다. 새마을운동 기록물은 국가적 보존가치를 인정받아 2011년에 국가지정기록물 제6호로 지정되었으며 국가기록원과 새마을운동중앙회에서 각각 보존하고 있다. 2013년에는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으로 등재되었다. 현재 국가기록원에서는 새마을운동 기록물을 통하여 국가성장 과정을 조명하고 이를 시대별, 분야별 콘텐츠로 개발하여 정책수립, 교육현장, 학술연구에 유용하게 활용될 수 있도록 서비스하고 있다.
목록보기